Jason Mraz – I’m Yours

 Jason Mraz의 시카고 Live 클립을 보고는 푹 빠져서, 유투브를 검색하다 보니, 화면 상단에 보이는 낮익은 마크, Jason Mraz가 한국에 왔었다니.. Jason Mraz를 예전에 알았더라면, 직접 대면할 수도 있었다고 생각하니, 너무 아쉽다. 게다가 무려 미발표곡인 I’m yours라니….

 인생이란게 살다보면 이런식으로 아쉬움이 남는 일을 하나씩 하나씩 만들어가는 과정인 것 같다. 최대한 아쉬움을 덜 남기는 삻을 살아야할텐데..^^

멜론 결제하다

내 평생 처음으로 디지털 음악을 구입했다. 서태지의 신보가 나왔다고 하길래 한번 들어보고 싶어 멜론을 기웃거리다가 드디어 DRM 없이 MP3가 제공된다고 하기에 한달 결제를 해버렸다. 여태까지 MP3를 구입하더라도 PDA폰이나 기타 기기 등에서 재생 불가능하고 복사할 수도 없다는 이유로 구입을 망설였는데, DRM이 없다는 점이 상당히 마음에 들어서 충동구매 했다. 내 맘대로 사용하지도 못하는 걸 구입할 필요는 없지 않나?
원래 음악이랑 그렇게 친한 스타일이 아니라서 돈을 주고 음악을 구입한게 한창 미식축구와 관련된 것이라면 뭐든지 좋았던(영화에 풋볼이 1분만 나와도 미식축구 영화로 규정하고 필히 봤다.^^) 대학교 2학년 때 미식축구 하이라이트 영상을 보다 배경음악으로 나오던 음악에 필 받아서 구입한  필 콜린스(Phil Collins)의 CD 이후 처음인 것 같다.
여러가지 요금제가 있었는데 MP3 40이라고 4000원을 결제하면 한달 동안 40곡을 다운 받을 수 있는 요금제를 선택했다. 나름 상술인지는 몰라도 첫번째 결제는 4,000원이 아닌 2,000원. 곡당 50원이니깐 좀 많이 싼 것 같다^^;. 결제를 하고 보니 한달마다 자동으로 결제가 된다고 하니, 9월 3일에는 꼭 해지를 해야겠다. 왜? 서태지 신곡을 다운 받고 나니 받을 MP3가 없다.-.-

 서태지의 곡만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다운받은 MP3의 음질도 괜찮고, Tag 정리도 잘 되어 있으며, 앨범 아트까지 제대로 들어 있어서, 멜론에 대한 호감도가 조금 상승했다.

Westlife – You Raise Me Up


“You Raise Me Up”


When I am down and, oh my soul, so weary;
When troubles come and my heart burdened be;
Then, I am still and wait here in the silence,
Until you come and sit awhile with me.


You raise me up, so I can stand on mountains;
You raise me up, to walk on stormy seas;
I am strong, when I am on your shoulders;
You raise me up… To more than I can be.


You raise me up, so I can stand on mountains;
You raise me up, to walk on stormy seas;
I am strong, when I am on your shoulders;
You raise me up… To more than I can be.


You raise me up, so I can stand on mountains;
You raise me up, to walk on stormy seas;
I am strong, when I am on your shoulders;
You raise me up… To more than I can be.


You raise me up, so I can stand on mountains;
You raise me up, to walk on stormy seas;
I am strong, when I am on your shoulders;
You raise me up… To more than I can be.


You raise me up… To more than I can be.

Too much love will kill you

올블로깅하다가 제목보고 바로 클릭했죠..


제가 좋아하는 Queen의 Too much love will kill you~


그런데 역시 팝송은 해석하면 별로더군요..^^

전 그냥 제목 자체가 너무 멋지던데..


인생 살아가는 동안 발견하게 되는 정답 아닌 정답 중에 하나죠…


너무 사랑하면 아프다.

그걸 알면서… 그걸 두려워하면서도.. 사랑할 수 밖에 없는게 사람일까요?^^

http://blog.naver.com/goqkdvo/40009354482



[#M_이 글을 계속 봅니다.|이 글을 그만 봅니다.|


출처 : sadjunu.com

_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