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효과

정말 재밌게 봤다..


영화 보는 내내 가슴이 두근두근…영화가 잔인해서 그런 것이 아니라.. 음산한 무언가가 잘 스며들어 있어.. 보는 내내 가슴을 졸이게 만들었고 영화의 후반으로 접어 들면서 ‘아~ 저래서 저랬구나..’하는 감탄을 하게 만들었다.


난 식스센스 보면서도


처음부터”브루스윌리스 죽었는데 왜 계속 나오지?”라고 이야기해서 산통 다 깬 사람이다.^^


그런데 나비효과가 나의 뒷통수를 쳤다…ㅎㅎ


주인공이 선택한 해피엔딩 아닌 해피엔딩…너무 멋진 선택이라고 생각한다. 보는 내내 무지 찝찝했던 기분 한방에 날려버리는 선택이었다.


최근에 본 영화중에 강추영화다..


이런 영화 너무너무 좋아한다…짱


하나를 바꾸면 모든 것이 바뀐다.

“나비효과”의 3개의 생각

  1. 이거 나는 2달 전에 봐쓰.. ㅡㅡ;

    이거 감독판이랑 극장판 2개가 있는데.. 두개가 엔딩이 다르거든.. ^^

    극장판 다운 받아서 보숑~~!(나는 스포일러가 아님으로 엔딩이야기는 안해줄껭.. ^^)

  2. 방금 감독판 다운 받아 봤음…^^ 극장에서 본 엔딩이 더 좋은것 같다…
    중간에 왜 갑자기 점쟁이가 나오지?? 하는 생각했었는데.. 그게 그 이야기더군..
    혹시 극장판에서는 점쟁이 말고 다른 복선이 있었나??

  3. 몰라.. ㅡㅡ; 자막없이 영어로 봐서 잘 몰라.. 글고, 본지가 오래되어 가지고…

    쩝..

    이 영화의 남자주인공.. That 70’s show 에 나오는 마이클이라는 앤데..

    그 드라마보면 거의 바보로 나오거든.. ㅋㅋㅋ.. 근데 여기서 진지한 연기하니깐 되게 이상함.. ㅋㅋ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