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에 다시 보고 싶은 영화 – 빅피쉬

오랫만에 네이버 옛 블로그를 갔다가 예전에 빅피쉬를 보고 적은 글이 있더군요.



이 영화를 언제 봤지?


본지는 조금 되었지만 문득 생각이…^^


마지막 대목에서…


아버지의 임종 순간에…


아버지보다도 훨씬 이야기를 잘 지어내는..


아들을 보고..


조그만 미소와 몇방울의 눈물이…


정말 오랫만에 본 가슴을 따뜻하게 하는 영화~


물랑루즈 후 오랫만에 본 멋진 이완맥그리거..

동화같은 장면들과.. 아버지의 유쾌한 허풍들을 다시한번 보고 싶네요..


이번주에 다시 한번 봐야겠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