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래트럴

잘생긴 톰 크루즈를
너무나 오랫만에 본것 같다.


악역이 너무나 잘 어울리는 톰 크루즈..


흡사 왕년의 로버트 드니로를
보는듯한 느낌을 받았었다.


분장 탓인지..
아니면 나이가 좀 든건지는 몰라도


상당히 배역과 어울린다는
느낌을 가질 수 있었다.


하지만 톰 크루즈의 연기 이외에는
특별한 반전이라던지
뭔가 스릴이라던지는
조금 부족한 듯한 감이 없진 않았다.


영화는 영화일뿐, 아무생각없이 보자~
결론은 볼만한 영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