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Digital Story…

KENOX V3

SAMSUNG KENOX V3

– 유럽 여행 가기전에 구입한 놈이다. 원래부터 사진을 별로 좋아라 하지 않기 때문에..

300만 화소의 기능이지만 아주 아주 만족하면서 현재까지 쓰고 있다.

그리고 이넘은 유럽 여행을 나랑 함께 하면서 사진을 찍어준 고마운 넘이기때문에

웬만한 경제적 어려움 아니고서는… 팔 생각이 없다..ㅋ(그리고 지금 팔아봤자.. 얼마나 줄런지..)

Xbox

Microsoft X-BOX

– 이 넘은 방황할때 샀다.. 방황하면서 ‘게임이라도하면 조금낫겠지..’라는 생각을 가지고 샀다.

하지만 사서 게임을 게임기라는 이름에 걸맞게 많이 하지는 않았다.

이 넘으로 게임을 한 시간보다.. 영화, 드라마, 애니를 본 시간이 몇 백배는 더 많을 거다.

결론은 이 넘은 최고의 Divx 머신이다.ㅋ (이넘이 방황하는데 도움을 못 줘서 여전히 방황중이다.^^)

SC8000

LG SC-8000

– 이 넘은 PDA 폰이다. 전화기다… PDA 기능이 있는 전화기다… 할부로 구입했다…

아직 16개월의 할부가 남아 있다.-.-; 나름대로 PDA와 휴대폰 기능이 컨버젼스 된 기기이지만..

생각했던 것 보다는 안정적이다. 이전에 셀빅XG, 아이팩 3850 + 파워폰(?맞나?) 사용하는 것보다는

훨씬 안정적인 기능을 제공하는 것 같다.

(할부 끝날때까지만 좋은말 할거다. 이것이 자기최면이다.ㅋ)

이 것들이 My Digital Story이다…ㅎㅎ 참고로 V3 사진은 SC8000이가 수고해주었고..

나머지는 V3가 수고해 주었다.^^

“My Digital Story…”의 3개의 생각

  1. 핫핫.. 정심이도 Zog를 쓰는군.. 허허허허.. ^^

    쪼그가 괜찮지.. 관심 블러그로 등록해 놓았으니 종종 오꾸마..

    하하.. ^^ 아침에 왠지 반가웠다.. 같은 거 쓰는 사람이 있다니.. ^^

  2. 글고 가만히 보니깐 나랑 디지털 스토리가 많이 틀리네..

    디카 : DSC-F707
    PDA : i-Paq 4150
    겜기 : Play station 2
    핸펀 : SPH-V4300

    헐헐헐.. 풀스가 틀리군.. 내 풀스로는 영화 못 보오.. 쩝.. ㅡㅡ;;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