닌텐도 Wii의 성공… 글쎄?

요즘같이 대형 TV가 대중화되는 시점에 480P는 시대를 역행하는 최악의 선택이다.
480P라 하면 말이 좋아서 480P지, 잡음이 전혀 없는 아날로그 방송 정도라고 생각하면 된다.
참고로 DVD가 480P이다.
DVD를 32인치 이상의 TV에서 시청하면 상당히 떨어지는 화질을 볼 수 있다.
블루레이, HD-DVD는 괜히 나오는지 아는가?


현재 XBOX360, PS2를 보유하고 있는데, XBOX360게임을 하다
PS2를 켜면 화질 너무 구려서 게임을 하고 싶은 생각이 싹~ 사라진다.
PS2도 최근의 게임은 대부분 480P를 지원한다.


NDS 사용하고 있지만, 정말 심플하게 잘 만든 게임기다.
NDS의 심플함을 Wii에도 적용하려고 하지만
휴대용 게임기에서는 어차피 작은 화면이기에 그래픽 성능이 중요하지 않을 지 모르나
32인치 이상의 TV에 물려서 사용하는 게임기에 720P 이상의 해상도 지원은 기본사항이다.


물론 게임성이 뒷받침 되지 못하는 그래픽은 전혀 쓸모가 없지만,
그래픽은 차세대 게임기의 중요한 변수 중의 하나다.


닌텐도 게임의 게임성은 ‘마리오’, ‘젤다’가 사라지지 않는 한 최고라고 생각된다.
하지만 게임성만 믿고 막 나가는 닌텐도의 Wii… 성공… 글쎄다…

“닌텐도 Wii의 성공… 글쎄?”의 7개의 생각

  1. 저도 GBA/NDS 의 광팬이기는 합니다만, Wii 의 전망은 그렇게 밝게 보지 않습니다. 각종 투표에서 기대 순위 상위권이라고 팬보이들이 엄청나게 난리치지만, 실제 판매량이 과연 큐브보다 나을 것인가는 의문.
    480P 라는건 정말 실수한거라고 봅니다.

  2. wii는 제3세계 국가를 타겟으로 잡은것 뿐입니다.
    전세계 사람들을 대상으로 했다는 말입니다. 당신같은 부르조아들은 360이나 만지던지요

  3. keidw // 저도 NDS의 예찬론자입니다. NDS의 터치스크린과 마이크를 이용한 게임은 정말 대단하죠. Wii의 체감형 컨트롤러는 새로운 형식의 게임성을 제공하겠지만, 화질이 떨어지는데는 상당히 우려를 하고 있습니다.

    곽원갑 // Wii의 타겟이 제3세계라는 말은 금시초문입니다. 세계 게임시장은 미국, 일본, 유럽이 대부분인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게임기 몇개 있다고 해서 부르주아는 아닙니다..^^;

  4. Jinsu Kim // 480p가 어려운 말인가? 나름 쉽게 컴퓨터 해상도로 이야기 하자면,
    차세대 게임기 중 다른 기계들은 최소 1280 * 768의 화면 해상도를 지원하는데, 닌텐도의 Wii만 640 * 480 지원한다는거지, 640 * 480을 큰 TV로 보면 화질 최악이다… 이런 이야기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